화성산업진흥원, 트리플-X 포럼 추진...제1차 기술세미나 개최

IT/과학 / 이윤아 기자 / 2022-01-18 10:50:04


화성산업진흥원 트리플-X 포럼 제1차 기술세미나 포스터.


[커머스뉴스=이윤아 기자] 화성산업진흥원은 오는 26일 오후 2시 수원대학교 미래혁신관에서 관내 기업 CEO와 임직원을 대상으로 화성시 전략산업 가운데 하나인 미래 모빌리티 산업 관련 제1차 기술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현대자동차 부회장을 역임한 권문식 EPIC 고문이 ‘미래산업 변화에 대한 자동차 회사의 대응 전략’을 주제로 강연하며, 이어 해당 분야 전문가와 기업 CEO들 간의 질의응답이 예정돼있다.

지난해 11월 ‘화성시 미래산업 발전을 위한 전략산업 보고 및 토론회’를 기반으로 추진된 ‘트리플-X 포럼’은 화성시 6대 전략산업(△미래반도체 △지능형미래차 △휴먼헬스케어 △지능형제조(소부장) △탄소제로시스템(환경) △스마트물류)의 디지털 전환(DX), 모빌리티 전환(MX), 그린 전환(GX)을 위해 기술세미나를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

본 세미나는 화성산업진흥원과 수원대학교, EPIC을 포함해 ‘화성미래산업발전협의회’ 참여기관인 화성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산업기술시험원,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기술보증기금의 공동 주최로 열린다.

나원주 화성산업진흥원 원장은 “지능형미래차 산업의 육성을 위해 적극적인 정책 개발 및 기업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라며 “화성시 6대 전략산업을 기반으로 운영될 트리플-X 포럼에 많은 관심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화성산업진흥원 ]

뉴스댓글 >

SNS